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환영합니다 송파
UN이 선정한 '세계에서 가장 살기 좋은 도시' 송파입니다

풍납동 토성 소개

  • 백제 한성기 흙으로 쌓은 평지성이다. 배모양을 띠는 풍납동토성은 한강과 맞닿은 서쪽성벽이 유실되어 지금은 약 2.7㎞만 남아있지만, 서벽이 존재했다면 총 둘레가 약 3.5㎞에 달할 것으로 추정된다. 이러한 규모는 고구려의 국내성(둘레 약2.6㎞)이나 경주의 월성(둘레 약2.4㎞)보다도 훨씬 크고 웅장하다. 처음 성벽이 건설되었을 때의 높이는 10.8m였고, 두 차례의 증축을 거치면서 최대 13.3m가 되는 거대한 성으로 확대되었음이 확인되었다.
  • 을축년(乙丑年, 1925) 대홍수시 청동제초두(靑銅製?斗), 허리띠장식(과대금구, ?帶金句) 등 상류층에서만 사용한 중요 유물이 확인되면서 하남 위례성으로 비정되는 등 주목을 받아 왔다. 1936년 조선고적 제27호로 지정된 바 있으며, 1963년 국가지정문화재 사적 제11호로 지정된 후 1976년~1978년에 북쪽 성벽구간을 복원하는 등 보존ㆍ관리되어 오늘에 이르고 있다.
  • 토성내부에는 중요한 유구들과 수만 점의 유물이 출토되었다. 그중 백제 한성기 최초의 도로유구,초대형 수혈건물지(면적 344㎡), 백제 최초의 지상식 기와 건물지는 풍납토성의 중요성을 보여준다. 특히 경당 연립 재건축부지에서는 呂자형 건물지 주변에서 ‘大夫(대부)’, ‘井(정)’자 등이 새겨진 항아리와 함께 다수의 말머리뼈가 출토되어 국가제사와 관련된 신전유구로 추정된다.
  • 풍납동 토성은 백제 초기의 역사정체성을 규명하는데 매우 중요한 유적으로 2000년 보존정책이 수립되었다. 총6개 권역으로 관리하고 있으며, 우리 고대사의 비밀을 규명하고 문화유산을 통해 국민적 자긍심이 고취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사적지 매입 및 복원정비가 이루어지고 있다.
풍납동 토성 복원모형도(사진출처:한성백제박물관)

풍납동 토성 복원모형도(사진출처:한성백제박물관)

토성 모습

토성 모습

토성축조

  • 국립문화재연구소는 풍납동토성의 축조방식과 연대를 확인하기 위하여 1999년과 2011년 성벽 절개조사를 실시했다.
  • 축조방식은 우선 생토층을 정지(整地)한 약 50㎝두께의 뻘을 깔아 기초를 다지고 하부 폭 7m, 높이 5m정도의 사다리꼴 모양으로 중심부를 쌓은 것으로 밝혀졌다. 그 위에 모래와 점토를 다진 판축기법으로 중심 토루를 완성했다. 최대높이 13.3m에 이르는 풍납토성을 완성시키기 위해서는 연인원 138만명 이상이 투입되어야 축성할 수 있는 엄청난 토목공사였음이 확인되었다. 또한 성벽의 재료로 쓰인 토양의 화학조성과 유기질 함량이 주변의 자연퇴적토와 다르다는 사실도 확인되어 백제의 뛰어난 토목기술의 수준도 엿볼 수 있다.
  • 축조시기를 알아보기 위하여 유물분석과 방사성탄소연대측정, 열발광연대측정 등 다양한 과학적 분석이 이루어졌다. 분석결과 초축성벽 지정공사 구간의 연대는 기원후 250~320년, 성토공사구간은 310~370년으로 산출되었다. 지정공사를 포함한 풍납토성의 초축성벽은 통계학적으로 3세기 중후반~4세기 초반경에 착공되어 4세기 전반~중후반 사이에 완공된 것으로 추정해 볼 수 있다.
2011년 조사지역에서 확인된 풍납토성의 축조 및 활용 단계 (출처:국립문화재연구소)

2011년 조사지역에서 확인된 풍납토성의 축조 및 활용 단계 (출처:국립문화재연구소)

절개 발굴조사 전경(출처:국립문화재연구소

절개 발굴조사 전경(출처:국립문화재연구소

축조 토루 성토 양상(출처:국립문화재연구소)

축조 토루 성토 양상(출처:국립문화재연구소)

발굴조사

  • 첫 학술조사는 1964년 서울대학교가 성 내부 유물포함층을 조사하여 백제시대 생활면과 풍납리식무문토기 등 다량의 토기를 발굴하였다. 본격적인 발굴조사는 1997년 아파트 재건축공사현장(현 현대리버빌아파트)에서 백제토기 등 다수의 유물이 발견되면서 이루어졌다. 국립문화재연구소와 한신대학교 박물관에서 발굴조사를 수행하였으며, 발굴조사를 통해 한국 고대사의 비밀을 풀 수 있는 중요한 정보들을 제공해 주고 있다.
발굴조사
연도 발굴지역 면적(㎡) 발굴성과
1997 풍납동 231-3번지 외 신우연립 21,487 초기백제시대 주거지와 3중 환호유구 등 72기
1997 풍납동 172 삼화연립 재건축부지 360 시굴조사, 초기백제시대 구상·수혈유구 등 7기
1999~2011 동성벽 절개조사(3개소) 1,680 폭40m, 높이10m이상의 백제시대 판축토성 확인
1999~2000
2008
풍납동 136번지일대 경당지구 7,913 건물지, 폐기수혈, 신전추정 유구 등 200여기, 대부명 토기, 중국·일본·가야제 토기 등 유물 1만5천여점
2000 풍납동 281-1 외환은행합숙소 부지 4,161 시굴조사, 대옹,소호,타날문토기편 등 발견
2000 풍납동197번지 외 미래마을재건축 부지 20,955 시굴조사, 백제시대 유물 포함층 및 유구 등
2002~2003 풍납동 309-6 외 삼표사옥부지 5,676 풍납토성 서벽 외곽, 해자 추정 유구 발견
2004 풍납동 197번지 일대(미래마을 가지구 상층) 3,300 기와 폐기장, 수혈유구 등 14기 발견
2004 풍납동 338-1외 18필지 강동빌라 부지 8,955 구상유구, 수혈유구 등 발견
2004 풍납동 410번지 외 15필지
대진·동산연립 재건축 부지
5,698 백제시대 목조우물 등 발견
2005~2011 풍납동 197번지 일대(미래마을 가~마지구) 20,955 수혈주거지, 지상식 건물지,유구 등 730기,
도로유구, 기와, 토관, 대형옹기 등 수만점
2015~2016 풍납동 토성 동성벽 추정
해자구간 발굴조사
5,427 성벽 외부 대형 해자 확인 및 퇴적 양상 규명,
백제 타날문 토기, 화살촉등 유물 출토

발굴된 주요 유구와 유물

백제한성기 최초 동서남북대로 - 구)미래마을부지발굴
백제한성기 최초 동서남북대로 - 구)미래마을부지발굴
백제한성기 최초 동서남북대로 - 구)미래마을부지발굴

초대형 수혈 건물지(집회 등 공공시설물 추정) - 구)미래마을부지발굴
초대형 수혈 건물지(집회 등 공공시설물 추정) - 구)미래마을부지발굴
백제 최초의 지상식 초석건물지·기단건물지 - 구)미래마을부지발굴
백제 최초의 지상식 초석건물지·기단건물지 - 구)미래마을부지발굴

경당지구 44호 건물지(呂자형 신전 추정)

경당지구 44호 건물지(呂자형 신전 추정)

‘大夫(대부)’명 토기(9호 유구)

‘大夫(대부)’명 토기(9호 유구)

대옹, 우물 속에서 발견된 유물
대옹, 우물 속에서 발견된 유물
대옹, 우물 속에서 발견된 유물

자료실

권역도
권역도, 클릭하면 큰이미지가 보입니다.(상세 내용 아래 글 참고)

서울 풍납동 토성 권역 구분(수정)
  • Ⅰ권역: 현재 사적으로 지정/매입된 성벽,자지지역 및 내부지역,국공유지(경당지구,미래마을지구,영어체험마을지구,소규모주택지구 일부)
  • Ⅱ권역: 향후 사적으로 지정/매입해야 할 지역(삼표레미콘부지 등 서성벽 유존지역,동성벽 구간,핵심시설지구)
  • Ⅲ권역: 내부지역 중 Ⅰ,Ⅱ권역을 제외한 백제문화충 유존 지역
  • Ⅳ권역: 내부지역 중 백제문화충이 파괴된 지역(고충아파트)
  • Ⅴ권역: 토성 인접지역,백제 우물지 등 한성백제시대 유구가 확인된 지역 보호구역으로 부터 외곽 100~500m 이내지역
  • Ⅵ권역: 성 외부지역으로 한성백제시대 도성의 범위에 포함되는 지역
보상절차안내
보상절차안내(전면), 클릭하면 큰이미지가 보입니다.(상세 내용 아래 글 참고)

서울 풍납동 토성 보상절차 안내

사적지정
국가지정문화재 사적 제11호 서울 풍남동 토성 내부에 대하여 2000년 보존 결정과 함게 사적으로 추가 지정하고 보상을 하고 있습니다.
보상대상은 Ⅰ~Ⅵ권역중 Ⅰ,Ⅱ권역 입니다. 사적으로 지정 되어야 보상을 받으수 있습니다. 사적 지정은 토지주가 구비 서유을 갖춰 구청(역사문화재관)에 신청해야 합니다.
구비서류
  • 1.토지소유자의 신분증,도장(소유자가 아닌 경우 방문자 신분증과 소유자의 인감 도장,인감 증명서 필요)
  • 2.해당 토지(건물)의 실내와 외부 전경 사진 각1대
  • 3.신청서,개인정보 동의서,서약서 각 1매(모든 구청에 구비)
    *이외 지적공부 및 소유권,주민등록 사항은 구청에서 확인
신청을 하시면 아래 절차로 지정되는데 6개월정도 소요 됩니다.
  • 1.국립강화문화연구소 의견조회
  • 2.문화제청에 신청 서류 송부
  • 3.사적 지정예고(30일 이상 공고)
  • 4.문화제위원회 심의
  • 5.사적 지정 교사(관보)
  • 6.신청인에세 지정 안내
  • 7.지적 공부 정리(토지이용계회 확인서에 문화재 구역 표기, 주변 100m이내 역사문화환경보존지역 표기)
사적 지정 후에는
  • - 재산세가 감면됩니다. 일부 금액인 지역자원 시설제만 부과 됩니다.
  • - 개인간 매매는 가능 합니다. 다만 매매 사항을 신고 해주겨야 합니다.
  • - 권역은 재건축을 사유로 사적 지정 철회가 가능합니다.

보상대상 선정

사적으로 지정된 토지 중에서 매년 보상 예산 규모에 따라 대상자를 선정 합니다. 보상 예산은 문화재청이 70% 서울시가 30%를 부담 하고 있습니다. 대상자 선정 방법은 아래와 같이 신청 순서 중요,핵심지역 기획 보상,우선 보상으로 누뉩니다.

신청 순서 중용
  • - 보상을 신청하신 순서에 따라 대상자를 선정 합니다.
  • - 순번이 되었을때 사정이 있어 보상을 연기하는 경우 순서는 변동이 없지만.감정 평가 후 협의 보상을 하지 않으면 순서는 제일 뒤로 변경됩니다.
    *보상 대기 인원이 많은 점을 반영한 사항 입니다.
핵심지역 기획 보상
  • - 왕궁터로 추정되는 Ⅱ-3권역 중 경잠역사공원 주변입니다.
  • - 순서에 의한 산발적 보상으로 발굴이 지연됨에 따라 2016부터 시행하고 있습니다.
우선보상
  • - 고령자와 질병,노후주택에 대하여 보상을 먼저 해주는 제도 입니다.
  • - 순서에 의한 보상제도를 보완하기 위해 2015년부터 연1회 시행하고 있습니다.
    • 1. 우선보상계획 공고 및 안내(구청 홈페이지 반상회보 등)
    • 2.신청 접수
    • 3.노후주택 현장실시(구청 직원,전문가 합동)
    • 4.우선보상대상 심의회 개최(주민 대표 입회)
    • 5.보상 절차 진행


보상절차안내(후면), 클릭하면 큰이미지가 보입니다.(상세 내용 아래 글 참고)

보상절차

보상 대상으로 선정되면 공익사업을 위한 토지등의 취득 및 보상에 관한 법률에 따라 진행됩니다. 출입 공고 및 물건조사,보상액 감정평가,협의,보상금 지급순으로 진행되며 세부적인 절차는 아래와 같습니다

  • 1.보상 대상 출입 공고 및 통지
    보상 대상 조사를 위한 출입구역과 기간을 공고 합니다.
  • 2.토지 및 물건 조사
    소유자 입회 하에 조사를 실시 합니다
  • 3.손실보상 대상 열람공고
    조사된 토지 및 물건조사를 일간신문 등에 공고하고 통지 합니다
  • 4.보상액 감정평가
    토지주,송파구,서울시 추천 3인이 감정평가를 하고,3인의 산술평균액으로 보상액을 정합니다.
  • 5.보상액 협의
    산정된 보상액을 상호간 협의합니다.
  • 6.계약 및 소유권 이전
    협의가 성립되명 계약을 체결하고 소유권을 이전하게 됩니다. 이주는 예약 후 6개월 이내를 원칙으로 합니다.
  • 7.보상금 지급
  • 8.주거이전비 등 현장 확인 및 지급
    공익사업시행지구 밖으로 이주을 전체로 주거용 건축물은 주거이전비가,영어시설에 대하여는 영업 손실비가 지급됩니다.
  • 9.토지,건물 인계
    최종 이주 후 손실보상 대상 재산을 인계합니다.

2000년 정 한성백제 유적 보존,관리를 위해 많은 협조를 부탁드립니다.

페이지 내용이나 사용편의성에 만족하시나요?
         

정보관리역사문화재과 문화재정책팀

전화02-2147-2008

팩스02-2147-3963